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해투4’ 윤도현, 펭수 동년배 감성에 감탄 “내 노래 다 알더라”

기사승인 2019.11.21  09:07:15

공유
ad50

윤도현이 연륜 있는 토크로 '해피투게더4'를 뒤집어 놓는다.

21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어쩌다 발견한 러브레터' 특집으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이날 방송에는 권인하, 윤도현, JK 김동욱, 광희, 이석훈, 송하예가 출연한다.

데뷔 25주년을 맞은 국민밴드 YB의 보컬 윤도현은 오랜 활동기간답게 음악과 예능, 다방면에서 다양한 인물들과 만나왔다. '해투4' MC 유재석 또한 윤도현을 자신의 친구라고 소개하며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알고 지낸지 오래됐지만, 아직까지 상호 존댓말을 쓴다고 밝혔다. 이에 윤도현과 유재석은 이날 녹화 현장에서 상호 관계에 대한 고찰에 들어갔다는 전언. 두 사람이 고찰 끝에 어떤 결론을 맺었을지 궁금해진다.

이어 윤도현은 화제가 됐던 대세 크리에이터 펭수와의 만남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최근 SBS ‘정글의 법칙’ 내레이션을 통해 펭수를 만난 윤도현은 "10살 펭수가 내 노래를 모두 알더라”고 밝혔다. 이어 펭수에게서 들은 잊지 못할 한마디를 밝혀 현장을 빵빵 터뜨렸다고.

뿐만 아니라 보통 사람들에게는 평생 한 번 가기도 힘든 평양을 벌써 두 번이나 다녀온 윤도현의 북한 이야기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의 이야기가 다름 아닌 엄청난 실수에 관한 것이었기 때문. 평양 만찬 중 김정일의 이름을 '정일아~'하고 불렀다는 그의 사연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고 해 '해투4'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한편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늘(2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