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동준, 장난기 가득한 소년美 "'보좌관2'에선 주도적으로 변모"

기사승인 2019.11.21  08:58:59

공유
ad50

배우 김동준의 감각적인 비주얼이 담긴 화보가 공개됐다.

지난 20일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 12월호를 통해 김동준의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화보 속 김동준은 캐주얼과 댄디함이 동시에 묻어나는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출중한 피지컬을 자랑했다. 김동준은 코트와 후드티, 자켓과 트레이닝 바지, 챙이 짧은 캡모자를 착장하는 패션으로 익살스러운 분위기를 발산했을 뿐 아니라 보기만 해도 흐뭇함을 자아내는 싱그러운 미소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사진=그라치아

김동준은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현재 출연 중인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2’를 비롯한 최근의 활동에 대해 언급했다. 김동준은 드라마 촬영에 앞서 지난 6일 첫 번째 미니앨범 ‘스물 아홉 그 즈음에’를 발매하며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이에 대해 “지금 할 수 있는 역할이 있는 것처럼 음악 역시 지금 할 수 있는 노래가 따로 있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앨범 준비부터 직접 참여했고 지금 가지고 있는 감성과 소리를 담아냈다”고 설명했다.

새롭게 시작한 ‘보좌관2’에 대해선 “시즌1에선 상황에 따라 쫓아가기 바빴다면 시즌2에서는 어느 순간 주도적이고 제 의견도 이야기할 수 있는 모습이 나올 것 같다”라며 “이정재를 비롯해서 많은 선배들을 만났을 때 마냥 신기했는데 그 모습 자체가 도경이었다. 시즌 2부터는 살짝 익숙해져서 조금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었던 모습 역시 도경이었다. 그리고 그게 곧 제 자신이었던 것 같다”라고 말했다.

사진=그라치아

특히 오는 12월 5일 방송되는 SBS 요리 예능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백종원 선생님을 꼭 한번 만나보고 싶다는 생각을 가졌을 때 ‘맛남의 광장’에 캐스팅됐는데 참 신기했다. 이번 기회를 통해 요리를 배우고 다른 사람들과 함께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지고 싶다. 과연 제가 얼마나 잘할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일단은 요리에 관심이 매우 많다”라고 밝히며 가수, 배우에 이은 예능인으로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이 외에도 김동준의 더욱 다양한 이야기와 감각적인 화보는 그라치아 12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