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심달기, 임솔아 소설 원작 ‘최선의 삶’ 출연…방민아 호흡 [공식]

기사승인 2019.11.20  10:55:49

공유
ad50

배우 심달기가 영화 ‘최선의 삶’에 출연한다.

배우 심달기가 영화 ‘최선의 삶’(이우정 감독/제작 ㈜마일스톤컴퍼니)에서 방황하는 여고생 아람 역을 맡아 위태롭고 서툰 청춘의 이야기를 그려낼 예정이다.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최선의 삶’은 2015년 제4회 문학동네 대학소설상에서 평단의 극찬을 받으며 수상한 임솔아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세 아이의 반항과 가출을 그린 청춘들의 치기 어린 에피소드 속 그들이 선택하는 최선과 최악의 이야기를 담아낸다. 앞서 강이 역으로는 방민아 캐스팅 소식이 전해진 바 있다.

연출을 맡은 이우정 감독은 단편영화 ‘송한나’, ‘옷 젖는 건 괜찮아’, ‘개를 키워봐서 알아요’와 더불어, ‘애드벌룬’으로 베를린국제영화제 단편경쟁부문 초청과 함께 국내외 유수의 영화제에서 실력을 인정받았다.

심달기는 단편영화 ‘동아’에서 동아 역을 맡아 복잡다단한 사춘기 소녀의 내면을 밀도 있게 담아내 제17회 미쟝센단편영화제 연기부문 특별상을 수상했다.

또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페르소나’ 중 전고운 감독의 ‘키스가 죄’ 에서 이지은의 친구인 혜복 역을 맡아 천진난만하면서도 묘한 매력을 지닌 캐릭터를 자신만의 색깔로 완성했다. 신선한 마스크, 탄탄한 연기력으로 평단의 호평을 얻은 심달기는 이후 드라마 ‘구해줘2’, 영화 ‘배심원들’, ‘유열의 음악앨범’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영화 ‘최선의 삶’은 2020년 개봉 예정이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