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진영, 신곡 'FEVER' 피처링진은 슈퍼비-비비였다 '신선한 조합'

기사승인 2019.11.20  10:38:40

공유
ad50

박진영의 신곡 'FEVER'(피버)에 참여한 피처링 뮤지션이 드디어 공개됐다.

박진영은 지난 18일 SNS 채널에 피처링진의 이니셜 'S'와 'B'를 오픈하고 "둘 다 각기 다른 경연 방송에서 화제가 됐던 분들입니다. B는 ITZY 예지 때문에 알게 된"이라는 힌트를 남겨 호기심을 불러일으켰다.

오늘(20일) 오전 게재한 새 티저 영상을 통해 이번에 호흡을 맞춘 뮤지션이 수퍼비(SUPERBEE)와 비비(BIBI) 임을 밝혔다.

비비는 '괴물 신인' ITZY(있지)의 예지와 함께 SBS '더 팬'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인물이다. 박진영은 "신인 가수 중 유독 가사 쓰는 게 눈에 띄고 자기 색깔이 뚜렷해서 래퍼가 아님에도 랩을 부탁한 분"이라고 전했다. 수퍼비는 Mnet '쇼미더머니'로 얼굴을 알렸고 현재 대세 래퍼로 호평받고 있다. 박진영은 개성파 뮤지션 제시와 같이 '어머님이 누구니(Feat. 제시)'라는 메가 히트곡을 탄생시킨 전력이 있다. 수퍼비, 비비와 입을 맞춘 'FEVER'는 과연 어떤 색깔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게다가 영화 포스터 같은 분위기의 엘리베이터 장면, 박진영 표 '코믹 섹시'를 느낄 수 있는 '방아 신' 그리고 오늘 공개된 온도계까지. 지금까지 오픈된 티징 콘텐츠는 신곡에 대한 기대치를 최고조로 끌어올리는 데 일조하고 있다. 특히 온도계 티저에서는 박진영이 'FEVER'를 통해 전달할 화끈한 열기가 느껴져, 그의 무대와 퍼포먼스를 손꼽아 기다리게 만든다. 

한편 신곡 'FEVER'는 보드빌(Vaudeville: 20세기 초 미국 극장식당에서 펼쳐지던 엔터테인먼트)의 대명사인 미국 맨해튼의 코튼 클럽과 그곳의 전설들 중 박진영이 가장 좋아하는 새미 데이비스 주니어, 니콜라스 형제의 쇼를 보고 영감을 얻어 탄생한 곡이다.

20세기 초 엔터테인먼트 쇼인 보드빌의 클래식한 요소들을 트렌디하게 재구성한 2019년 박진영 표 보드빌 쇼를 만나볼 수 있다.

11월 30일 뮤직비디오를 선공개 하고, 12월 1일 정식으로 음원을 발매한다. 신곡 발표 후에는 전국 투어 '박진영 콘서트 NO.1 X 50'(넘버원 피프티)로 팬들과 만난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