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동서양 잇는 실크로드 중심!...오감자극 '중앙아시아' 명소 5

기사승인 2019.11.15  18:06:07

공유
ad50

익숙하면서도 낯선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매력적인 여행지가 있다. 바로 동서양을 잇는 실크로드의 중심지 중앙아시아다. 호화로운 건축 양식의 모스크와 매력적인 특식, 힐링을 선사하는 아름다운 자연환경까지 중앙아시아의 모든 게 오감을 자극한다. 패키지 직판 여행사 자유투어가 중앙아시아에서 꼭 가봐야 할 필수 관광 명소 BEST 5를 소개한다.

# 실크로드의 교차로, 사마르칸트

실크로드의 교차로라고 할 수 있는 사마르칸트는 오늘날 가장 뛰어난 동양 건축물인 레기스탄 관광을 할 수 있다. 또한 중앙아시아 최고의 모스크로 손꼽히는 비비하눔 모스크와 1404년 중세 건축 양식의 사원인 구르에미르 영묘도 관광할 수 있다.

# 중앙아시아의 숨은 명소이자 시간 여행의 종착역, 부하라

부하라는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다소 생소하지만 중앙아시아의 숨은 명소라고 할 수 있다. 현존하는 최고의 이슬람 건축물인 이스마일 사마니 묘를 만나볼 수 있으며 18세기 부하라 아르크 왕이 거주하던 아르크 성도 관광할 수 있다. 또한 대지진과 징기스칸 공격에도 끄덕없었던 가장 오래되고 높은 칼란 미나레트는 부하라의 상징적인 건축물로 꼭 봐야 하는 명소 중 하나다.

# 중앙아시아에서 가장 큰 도시이자 문화의 중심지,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타슈켄트는 현재 중앙아시아에서 가장 큰 도시이며 경제, 문화의 중심지로 자리 잡은 곳이다. 우즈베키스탄 최초의 분수대 및 당대 호화로운 유럽양식이 반영된 로마노프 궁전과 아미르티무르 광장 등 볼거리가 풍부하다. 또한 타슈켄트의 지하철은 대리석, 샹들리에, 모자이크 등으로 화려하게 장식돼 있는데 관광 중 이색적인 지하철 탑승 체험을 할 수도 있다.

# 카자흐스탄 최대 도시, 알마티

예술이 숨쉬는 나라인 카자흐스탄의 최대 도시 알마티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만나볼 수 있는 곳이다. 그 중에서도 이식호수는 영롱한 에메랄드 물빛을 자랑하며 아시아의 스위스라고 불리는 침블락에서는 만년설과 빙상 경기장, 계곡 등을 관람할 수 있다.

# 신이 선물한 천혜의 자연, 키르기즈스탄 이식쿨

키르기즈스탄은 중앙아시아 핵심 3국 중에서도 가장 유니크한 국가다. 그중에서도 이식쿨은 키르기즈스탄 관광의 핵심 포인트라고 할 수 있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암각화를 방문을 시작으로 수평선이 보이는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산정호수 이식쿨에서 유람선까지 체험해볼 수 있다.

사진=자유투어 제공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