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가람, '동백꽃 필 무렵' 성인 필구로 등장...특별한 이유 있나

기사승인 2019.11.15  07:57:25

공유
ad50

배우 정가람이 '동백꽃 필 무렵'에 등장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14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는 동백(공효진)이 아들 필구(김강훈)의 엄마로서의 삶을 택하고, 용식(강하늘)에게 이별을 고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황용식은 까불이가 박흥식의 아버지라는 사실을 깨달았고, 결국 그는 검거됐다. 기쁜 마음에 동백을 찾아갔지만 동백은 이별을 고했다.

동백은 아들 필구를 위해 사랑을 포기하겠다며 "저 그냥 엄마할래요. 여자말고요. 엄마로 행복해요"라며 울었다. 황용식 역시 동백의 마음을 알아 함께 울었다.

이때 성인이 된 필구의 내레이션이 흘러나왔고, 성인이 된 필구로 배우 정가람이 등장했다. 그는 무선이어폰을 이용, 엄마와 전화 통화를 간단하게 끝냈다.

이와 관련,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필구가 잘 자랐다" "근데 성인 필구가 왜 등장했지?" "예고편은 다시 옹산 현재던데 뭐지?" 등 특별출연한 정가람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사진=KBS2 '동백꽃 필 무렵' 캡처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