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박하선 동생상, 오늘(14일) 슬픔 속 남편 류수영과 발인 엄수

기사승인 2019.11.14  22:06:18

공유
ad38
ad48

박하선이 동생상을 당했다.

사진=키이스트 제공

14일 방송가에 따르면 박하선의 동생이 12일 급성심근경색(심장마비)으로 세상을 떠나 이날 발인이 엄수됐다.

박하선과 남편 류수영을 비롯해 여러 동료들이 빈소를 지키며 슬픔을 함께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하선 소속사 키이스트는 싱글리스트와의 전화통화에서 “오늘 발인이 엄수됐다”고 전했다.

박하선은 발달장애가 있는 두 살 터울 남동생과 남다른 우애가 있어 주위에서도 이번 비보에 안타까워 했다는 후문이다.

2005년 드라마 ‘사랑은 기적이 필요해’로 데뷔한 박하선은 드라마 ‘동이’, 시트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 그리고 최근 종영한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등에 출연했으며 라디오 ‘FM영화음악 박하선입니다’ DJ를 맡기도 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