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맥도날드, '용혈성요독증후군' 가족과 합의 "제반 의료 비용 지원"

기사승인 2019.11.12  11:30:32

공유
ad50

한국맥도날드가 지난 11일 법원 주재하에 용혈성요독증후군 어린이의 어머니와 합의했다고 밝혔다.

사진=맥도날드 로고

한국맥도날드는 12일 공식입장을 통해 “어머니와 지속적으로 대화를 시도해왔다”며 “양측 입장을 대변하거나 이용하고자 하는 제3의 개인 또는 단체에 대해서 더 이상 일체 관여하지 않고 어린이의 치료에만 전념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후 해당 사안에 대해 더 이상의 논쟁을 종결하기로 했다”며 “지난 2년간 논쟁과 공방으로 인해 정신적, 물질적 고통을 받은 어린이와 그 가족, 그리고 한국맥도날드의 임직원들이 상호 유감을 표명했다”고 말했다.

맥도날드는 “맥도날드에서 지금까지 발생한 어린이의 치료 금액과 어린이가 치료와 수술을 받는데 필요한 제반 의료 비용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언급했다.

끝으로 “높은 수준의 식품 안전 기준에 맞춰 최상의 메뉴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 매진하겠으며, 고객의 목소리를 더욱 경청하고 필요한 개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 용혈성요독증후군 어린이의 치료와 건강회복을 위해 상호 합의, 한국맥도날드 공식입장

한국맥도날드와 용혈성요독증후군 어린이의 어머니는 어린이의 건강회복을 위해 인도적인 차원에서 지원 논의를 해 왔으며, 그 결과 2019년 11월 11일 법원 주재 조정 하에 양 당사자의 성실한 노력의 결과로 양 측 간 합의에 이르게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양 측은 향후 양 측 입장을 대변하거나 이용하고자 하는 제 3의 개인 또는 단체에 대해서 더 이상 일체 관여하지 않고 어린이의 치료에만 전념하기로 합의하였으며, 이후로는 해당 사안에 대해 더 이상의 논쟁을 종결키로 하였습니다. 또한 양 측은 지난 2년간 논쟁과 공방으로 인해 정신적, 물질적 고통을 받은 어린이와 그 가족, 그리고 한국맥도날드의 임직원들에 대해 상호 유감을 표명하였습니다.

사건 발생 이후, 한국맥도날드는 해당 사안에 대한 법적 책임 유무와 관계없이 인도적 차원에서 어린이의 건강회복만큼은 돕겠다는 뜻으로 어머니 측과 대화를 시도해 왔으며, 지금까지 발생한 어린이의 치료금액은 물론, 앞으로 어린이가 치료와 수술을 받는데 필요한 제반 의료 비용을 지원하기로 하였습니다. 이에 대해 어머니 측은 한국맥도날드의 어린이에 대한 의료비 지원에 대하여 감사를 표명하였으며, 한국맥도날드는 어린이 및 그 가족들이 입은 상처에 대하여 깊은 위로를 보냈습니다.

한국맥도날드는 높은 수준의 식품 안전 기준에 맞춰 최상의 메뉴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 매진하겠으며, 고객의 목소리를 더욱 경청하고 필요한 개선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을 말씀드립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