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진세연 감자명란떡볶이, 이원복-이승철外 평가돌입 "고급진 맛?"

기사승인 2019.11.08  22:27:58

공유
ad38
ad48

진세연의 첫 메뉴는 어떤 평가를 받았을까? 

8일 방송된 KBS 2TV '신상 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진세연이 개발한 떡볶이가 평가단에게 맛 평가를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2TV '신상 출시 편스토랑'

먼저 이원일 셰프는 진세연이 개발한 감자크림 명란떡볶이에 대해 "감자크림 맛이 아쉽지만 베이스인 떡볶이 식감과 맛이 좋다"라고 평가했다. 이어 이연복 셰프는 "구멍 떡볶이를 사용한 점이 좋다. 소스 맛이 잘 배어나온다"라고 호평하다가 "근데 명란은 크게 역할을 못한다. 파묻혀버린다"라는 아쉬움을 전했다.

편의점 상품개발팀 김정훈MD는 "떡볶이를 저만큼 많이 먹어본 사람도 드물 거다"라며 프로다운 면모를 드러내더니 "(비주얼이) 전혀 떡볶이로 느껴지지 않아서 좋다"라는 좋은 평가를 내렸다. 

마지막으로 이승철은 잠시 머뭇거려 긴장감을 자아내더니 "먹으면서 고급지다고 생각했다. 스테이크를 먹을 때 매쉬포테이토를 먹지 않나. 그 느낌이었다. 판매되면 아주 인기가 많을 거 같다"라고 호평으로 마무리했다. 

그러자 진세연은 "좋은 심사평을 받아 짧고 길었던 (개발)시간을 보상받는 느낌이다. 1등을 못해도 기분 좋게 돌아갈 수 있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