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편스토랑' 이영자, 닭발 메뉴 탄생 "19금 불맛"...평가단 반응은?

기사승인 2019.11.08  16:46:42

공유
ad50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먹대모 이영자의 메뉴가 탄생한다.

사진=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제공

8일 방송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스타들이 개발한 메뉴가 윤곽을 드러내고, 이를 향한 메뉴 평가단의 본격적인 평가가 시작된다. 그 중에서도 남다른 미각과 탁월한 맛표현으로 큰 사랑을 받는 ‘먹대모’ 이영자가 어떤 메뉴를 탄생시킬지 관심이 쏠린다.

앞서 이영자는 메뉴 대결 주제인 쌀에 대해 깊이 있게 접근했다. 다른 종류의 쌀로 지은 밥을 직접 먹고 맛을 비교해본 것. 뿐만 아니라 밥에 가장 잘 어울리는 맛으로 매운맛을 선택, 자신의 30년 단골집인 매운 닭발집을 찾아 특급 매운맛 레시피를 전수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이영자의 메뉴가 탄생한다. 평소 이영자의 먹는 모습에 더 익숙한 ‘신상출시 편스토랑’ 출연진들은 이영자의 숨겨진 요리실력을 보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이렇게 많은 관심과 기대 속에 드디어 공개된 이영자의 메뉴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좋아하는 밥과 매운맛의 절묘한 조화가 감탄을 유발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눈길을 끌었던 것은 이영자의 특급 아이디어였다고 한다. 밥과 매운맛이라는, 어쩌면 익숙할 수 있는 조합을 이영자만의 아이디어로 신선하고 특별한 메뉴로 업그레이드시켰다는 전언이다. 여기에 매운 닭발의 노하우가 그대로 담겨 있어, 이영자 스스로 “국내 최초로 음식에 연령제한을 두고 싶다. 19금 불맛”이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다.

먹는 것, 맛보는 것이라면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이영자의 노하우가 그대로 담긴 최종 완성 메뉴는 무엇일지, 이영자의 메뉴에 메뉴 평가단은 어떤 평가를 할지는 8일 오후 9시 45분에 방송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