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손흥민, '발목골절' 안드레 고메스에 사과 문자 "정말 미안하다고 전했다"

기사승인 2019.11.08  10:03:34

공유
ad50

손흥민이 자신의 태클 때문에 발목을 심하게 다친 안드레 고메스를 위해 기도 세리머니를 하기에 앞서 고메스에게 휴대전화로 사과의 문자를 보내는 정성을 쏟았다.

AP=연합뉴스

손흥민은 7일(현지시각) 영국 일간지 가디언과 인터뷰에서 “세르비아 베오그라드로 떠나기에 앞서 고메스에게 문자를 보냈고, 답장이 왔다”면서 “고메스에게 정말로 미안하다고 했다”고 전했다.

그는 “고메스에게 ‘쾌유를 빈다. 너와 너의 가족, 동료들에게 정말로 미안하다’라는 문자를 보냈다”라며 “고메스도 수술이 끝나고 집에 돌아와서 답장을 보냈다. 내용은 밝히고 싶지 않다”라고 덧붙였다.

손흥민은 7일 세르비아 베오그라드 라이코 미티치 경기장에서 열린 츠르베나 즈베즈다와의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4차전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을 쏟아내며 토트넘의 4-0 대승을 이끌었다.

후반 12분 팀의 두 번째 득점에 성공한 손흥민은 카메라를 향해 두 손을 모으고 머리를 숙였다. 지난 4일 프리미어리그(EPL) 에버턴전에서 자신의 백태클에 걸려 넘어지면서 세르주 오리에와 충돌한 뒤 발목이 골절된 고메스에 사과의 뜻을 담은 기도 세리머니였다.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친 고메스는 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났다. 퇴원해서 가족과 함께 있다”면서 “응원을 보내준 팬들에게 감사드린다”는 소식을 전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