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놀면 뭐하니' 손스타 자신만만 "유재석 독주회, 완벽한 공연될 것"

기사승인 2019.10.19  19:49:47

공유
ad50

유재석의 드럼 독주회가 뚜껑을 열었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의 드럼 프로젝트 '유플래쉬'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은 화려한 라인업과 함께 드럼 독주회를 열었다. 이적, 유희열, 윤상, 이상순, 적재, 선우정아, 정동환, 폴킴, 헤이즈, 픽보이, 그레이, 다이나믹 듀오&리듬파워, 마미손, 크러쉬, 샘 김, 콜드, 자이언티, 닥스킴, 황소윤, 수민, 윤석철, 기타리스트 이태윤, 한상원, 드러머 이상민, 작사가 김이나, UV, 어반자카파까지 수많은 뮤지션의 손을 거친 곡들이 정식으로 선보여졌다. 

공연 시작 직전, 무대 위에 오른 유재석의 드럼 스승 손스타는 "어미새 드러머"라고 자신을 소개한 후 "무대 이후는 생각하지 않는다. 완벽한 공연을 위해 해왔던 혹독한 연습을 잊지 않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한 "할 수 있는 최대한으로 만들었다. 엄격한 잣대로 기대하고 보셔도 좋다"고 말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 캡처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