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허지웅, 김우빈 연락 받아 “남의 이야기 듣는 것만으로도 위로”

기사승인 2019.10.19  00:59:28

공유
ad50

허지웅이 환우들에게 위로와 응원을 보냈다.

1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는 자신과 마찬가지로 암과 싸우고 있는 사람들의 사연에 귀기울이는 허지웅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MBC

허지웅은 이날 자신의 집에서 SNS DM 등을 통해 전해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읽어내려가는 모습을 보였다. 한 사람은 “저는 오늘 검사 다 끝내고 악성림프종 3기 판정을 받았습니다”라고 전했다.

마찬가지로 1년 전 진단을 받고 “다리에 힘이 풀려 주저앉았다”던 허지웅은 누구보다 공감하고 또 진지하게 이를 읽었다. 뿐만 아니라 답장까지 해주며 병을 극복할 것을 응원하는 모습을 보였다.

허지웅은 이같은 활동을 하는 이유로 “김우빈씨도 연락이 온 적이 있었다”라며 “남이 어떻게 아프고 나았는지 듣는 게 위로가 많이 된다고 하더라”라며 “어떤 아픔인지 알기 때문에 경험자들의 위로와 응원이 더 와닿았다”라고 밝혔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