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름아부탁해’ 김사권, 이채영 이혼에 “못할 짓 많이 했다”

기사승인 2019.10.18  20:53:05

공유
ad50

이채영과 김사권이 결국 이혼을 하게 됐다.

18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여름아부탁해’(연출 성준해/극본 구지원)에는 한준호(김사권)가 바라던 대로 이혼을 해주겠다고 나서는 주상미(이채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주상미는 한준호에게 이혼서류를 줬다. 이에 한준호는 “미안해요 상미씨 그리고 고맙구요”라고 말했다. 이어 “나 당신한테 정말 못할 짓 많이 한 거 같은데 그런 날 이해해준 거 같아서요”라고 말했다.

이에 주상미는 “당신이 그렇게 원하던 이혼도 했으니까 이제 당신은 금희한테 본격적으로 달려가겠네요”라고 무거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나 한준호는 주상원(윤선우)이 왕금희(이영은)의 병원에 있다고 알렸다.

주상미가 “결국 당신도 졌네요 그 두사람한테”라고 말하자 한준호는 “결국 그렇게 된 셈인가. 근데 갑자기 마음이 바뀐 이유가 뭐에요”라고 물었다. 이에 주상미는 “끝까지 당신 안 놔주고 버티면 어떻게 될까 싶었어요 근데 그건 둘 다 너무 가엽더라고요 당신은 금희한테, 난 당신한테 끝없이 집착하는 우리가 너무 가엽고 안됐더라고요”라고 설명했다.

한준호는 “맞아요 우리 둘 다 그걸 사랑이라고 우기고 착각했죠”라고 씁쓸함을 감추지 못했다. 주상미가 “이제라도 당신이나 나나 그걸 깨달아서 다행이다 싶어요”라고 전하자 한준호는 “고마웠어요 상미씨 나같은놈 과분하게 사랑해줘서”라고 미안해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