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름아 부탁해' 김사권, 이영은에 "윤선우, 네 옆에 있어야 안심된다"

기사승인 2019.10.17  21:01:44

공유
ad50

김사권이 이영은과 윤선우의 이별을 막으려 했다. 

사진=KBS '여름아 부탁해' 캡처

17일 방송된 KBS1 ‘여름아 부탁해’에서 왕금희(이영은)가 한준호(김사권)의 도움을 거부했다.

이날 한준호는 왕금희를 돌보기 위해 병실을 찾았다. 하지만 왕금희는 “근데 준호씨 그거 사랑 아니야. 그리고 어쩌지? 당신의 그런 죄책감이 너무 싫은데. 당신이 이럴수록 고맙기보다 부담스럽고 안쓰러워”라고 말했다.

이어 “준호씨 아직도 모르겠어? 당신한테 바라는 거 아무것도 없다는 거?”라며 한준호를 말렸다. 하지만 한준호는 “우리 예전처럼 돌아갈 수 있을 거라고. 그럼 차라리 그 자식한테 이야기해. 둘이 헤어지지 말란 말이야. 그 자식이라고 옆에 있어야 내가 안심되니까”라고 왕금희를 설득했다.

이에 왕금희는 “나 상원(윤선우)씨라서 절대 못 잡아. 예전의 나였으면 상원씨 잡았을 거야. 울고 매달리면서 제발 내 옆에 있어달라고. 근데 주상원이란 사람을 사랑하면서 깨달았어. 정말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그 사람의 행복을 위해 놓아줄 수 있어야 한다는 거”라고 전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