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이폰11, 내일부터 사전예약…이통3사 가격·할인혜택은

기사승인 2019.10.17  14:59:09

공유
ad38
ad48

아이폰11 시리즈의 사전예약이 내일(18일)부터 이동통신 3사를 통해 시작된다. 정식 출시일은 오는 25일이다. 7세대 아이패드와 애플워치5는 예약판매 없이 21일과 25일 선보인다.

사진=연합뉴스

아이폰11은 퍼플, 그린, 옐로, 블랙, 화이트, 레드 등 6가지 색상으로,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 프로맥스는 골드,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미드나이트 그린 등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후면 카메라에 초광각 렌즈가 추가돼 애플 제품으로는 처음으로 3개(초광각·광각·망원) 렌즈를 탑재했다. 신형 아이폰 3종 모두 5G를 지원하지 않는 LTE 모델이다.

이동통신사 모델 가격은 아이폰11이 99만원부터, 아이폰11 프로는 137만5000원부터,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152만9000원부터 시작한다. 애플 판매가 기준 미국 출시 가격은 전작과 비슷하거나 저렴해진 데 반해 국내에서는 전작과 비슷하거나 오히려 올랐다.

애플 판매가 기준 아이폰11은 99만원부터, 아이폰11 프로는 139만원부터,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155만원부터여서 아이폰11은 전작과 출고가가 같고, 아이폰11 프로·아이폰11 프로 맥스는 최소 출고가가 2만∼5만원 더 비싸다. 미국에서는 아이폰11이 699달러부터, 아이폰11 프로는 999달러부터, 아이폰11 프로 맥스가 199달러부터로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전작과 가격이 같고, 아이폰11은 전작보다 50달러가 저렴해졌다. 아이패드 7세대는 59만4천원부터, 애플워치5는 63만8천원부터다.

통신사들은 아이폰11 시리즈 출시에 맞춰 다양한 경품, 할인 혜택과 보험상품 등을 함께 내놓는다.

KT는 출시를 기념해 사전예약 참여고객 55명을 초청해 25일 KT스퀘어에서 아이폰11 개통행사를 연다.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21일까지 KT샵에서 응모할 수 있다. 또 아이폰11 출시에 맞춰 아이폰11을 24개월 사용 후 반납하면 출고가의 최대 50%를 보상하는 `아이폰11 슈퍼체인지`와 렌털 프로그램인 `아이폰11 슈퍼렌탈`을 새롭게 선보인다. KT `슈퍼DC2 현대카드`를 이용하면 2년간 최대 72만원의 할인을 받을 수 있다.

SK텔레콤에서 아이폰11 시리즈를 구매하면서 `KB T 프리미엄카드`와 `New SKT 우리카드`를 함께 이용하면 2년간 최대 104만6000원을 할인받을 수 있다. 애플과 제휴해 단독 보험상품인 ‘T아이폰케어’ 2종도 내놨다. 액정 파손 시 건당 4만원, 기타 파손 시 건당 12만원의 자기부담금만 부담하면 보상받을 수 있다. 연말까지 T아이폰케어 파손형은 월 9900원에, 분실·파손형은 1만3700원에 이용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또한 기존에 쓰던 아이폰을 반납하는 고객에게 당일 보상금을 주는 ‘오늘보상’ 서비스도 전개한다.

LG유플러스는 아이폰11 시리즈 예약가입 후 구매하는 고객에게 2세대 에어팟을 25%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는 쿠폰을 제공한다. 또 공식 온라인몰에서 예약하는 고객에게 다양한 선물을 준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