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골목식당' 백종원 "음식 장사, 수익 많이 올릴 수 있는 틈새 없다" 조언

기사승인 2019.10.17  00:02:08

공유
ad50

백종원이 카레집 가격 측정에 조언을 했다.

16일 밤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하 '골목식당')은 둔촌동 골목의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백종원은 카레집 식구들을 돈가스 집으로 보냈다. 가격 결정하는데 감을 못 잡아서 가격을 보라고 보낸 것이다.

하지만 카레집 식구들은 자신들이 그곳에서 밥을 먹는 이유를 몰랐다. 결국 백종원은 모니터를 보다가 급습해 "가격을 보라고 보냈다"며 "남이 얼마 받으니까 나도 얼마 받아야지라고 정하는 것이 가장 큰 문제다. 돈가스는 손질하는데 시간이 걸린다"며 카레와 돈가스의 차이점을 설명했다. 

이어 "돈가스에 비해 카레는 손이 덜 간다. 그런것까지 감안해서 음식 가격을 책정하는 것이다. 음식 장사가 힘든 것이다. 틈새가 없다. 쉬우면서 수익을 많이 올릴 수 있는 틈새가 없다"고 조언했다.

그는 "감을 못잡고 있는 것 같아서 또 온 것이다"며 계산 한 후 자리를 떠났다.

이후 카레집 사장은 가게로 복귀해 장자 순지 돼지고기카레덮밥은 6000원, 해물카레덮밥은 7000원으로 가격을 결정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