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구하라, 故 설리에 마지막 인사하며 "언니가 네 몫까지 살게" 눈물

기사승인 2019.10.16  11:27:09

공유
ad38
ad48

걸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고 설리에게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지난 15일 오후 구하라는 자신의 SNS 라이브를 통해 앞서 지난 14일 세상을 떠난 설리에게 작별 인사를 했다. 약 2분 방송 내내 눈물흘 흘린 구하라는 마지막 가는 길을 함께 하지 못해서 미안하다고 했다.

구하라는 "설리야 언니가 일본에 있어서 못 가서 미안해"라며 스케줄 탓에 빈소를 찾지 못하는 자신의 상황을 전하며 미안해했다. 이어 "이렇게 밖에 인사할 수밖에 없는 게 너무 미안해. 그곳에서 정말 네가 하고 싶은 대로 잘 지내. 언니가 네 몫까지 열심히 살게 열심히 할게"라고 인사했다.

또한 구하라는 자신이 설리의 빈소에 가지 못해 이렇게라도 라이브로 대신 설리에게 인사 드리고 싶었다며 자신을 걱정하는 팬들에 "죄송합니다. 미안합니다. 여러분 걱정하지 마세요"라고 안심시켰다.

끝으로 “설리야 안녕”이라는 인사를 전한 구하라는 라이브 방송을 종료했다. 짧은 라이브 방송이었지만 순식간에 만 여명 가량의 시청자가 몰렸고, 네티즌들은 구하라를 향한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한편 설리는 지난 14일 경기도 성남에 위치한 자신의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경찰은 현재 정확한 사인을 파악하기 위해 유족의 동의 하에 부검을 위한 부검영장을 신청한 상태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구하라 인스타라이브 캡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