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유엔 "시리아 북부 거주 쿠르드족, 터키 공격에 이라크로 피란"

기사승인 2019.10.16  07:25:03

공유
ad38
ad48

유엔 국제이주기구(IOM)가 15일 터키가 시리아 북부를 공격하면서 이곳에 사는 쿠르드족 약 200명이 국경을 넘어 인근 이라크 북부 쿠르드자치지역으로 피란했다고 밝혔다.

AFP=연합뉴스(시리아 국경 마을 라스 알 아인)

IOM은 이날 “터키군의 공격 이래 처음으로 10일 밤 200명 정도의 쿠르드족 가족이 폭격을 피해 이라크 쿠르드자치지역으로 넘어왔다”며 “이들은 비공식적 통로로 이라크 국경을 넘었다”고 발표했다.

이어 “11일 이라크군이 시리아 쿠르드족 182명을 쿠르드자치지역 도후크 주의 사헬라에 있는 관계 관청으로 인도했다”라며 “IOM의 긴급대응팀이 사헬라로 파견돼 이들의 건강 상태를 점검했다”라고 덧붙였다.

IOM에 따르면 이라크로 피란한 이들 쿠르드족 중 30명이 의사의 검진이 필요한 환자고 어린이 대부분이 상기도감염(호흡기 질환의 일종), 편도선염, 감기에 시달리고 있다. 피란민 가운데는 임신부 2명이 포함됐다고 IOM은 파악했다. IOM은 일단 이들을 도후크주의 도미즈-1 난민촌으로 이송했다.

IOM 이라크 지부는 “시리아 북부의 위기 상황을 매우 우려한다”라며 “(터키의 공격으로) 무방비의 민간인 수천명이 위험한 길로 접어들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