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北조선중앙통신, 남북 경기 결과 보도 "치열한 공방전 속 0-0 무승부"

기사승인 2019.10.16  07:03:01

공유
ad50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15일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치러진 남북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예선 3차전 경기 결과를 보도했다.

사진=연합뉴스

중앙통신은 이날 “국제축구연맹 2022년 월드컵 경기대회 참가를 위한 아시아지역 예선 2단계 조별연맹전 8조에 속한 우리 팀과 남조선 팀 사이의 1차 경기가 15일 평양에서 진행됐다”고 밝혔다. 이어 “치열한 공방전 속에 벌어진 경기는 0-0 무승부로 끝났다”고 전했다.

이날 경기는 북한의 비협조로 실시간 중계가 이뤄지지 않았으며 남측 응원단과 취재진은 물론 북한 관중도 없는 무관중 경기로 진행됐다. 경기는 골, 경고 등 간략한 상황만 메일로 남측에 알려졌다.

중앙통신은 또 잔니 인판티노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이 이날 방북했다고 밝혔다. 인판티노 회장과 일행은 남북 간 경기를 관람하고 평양국제축구학교와 조선축구협회 청사를 방문했다. 김장산 북한 축구협회 서기장이 이들을 평양국제비행장에서 맞이하고 전송했다.

한편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평양 원정 경기를 비겼지만 2승 1무로 H조 1위를 지켰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