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지하철 1~8호선, 오늘(16일) 총파업 돌입…서울시 “출근시간 정상운행”

기사승인 2019.10.16  00:46:22

공유
ad50

서울시 지하철 1~8호선이 총파업에 돌입한다.

16일부터 18일까지 서울교통공사노동종합이 총파업을 예고한 데 따라, 서울시가 비상수송대책을 가동한다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해당 기사와 관련없음

서울시에 따르면 파업이 시작돼도 지하철은 오전 5시 30분부터 다음날 오전 1시까지 기존과 동일하게 운행된다. 특히 이용자가 몰리는 출근시간대의 운행 간격도 그대로 운행된다.

다만 낮 시간, 퇴근 시간대에는 평소의 80% 수준을 유지한다.

코레일, 우이신설선, 9호선, 인천교통공사 등 수도권 철도 운영기관과과 협조해 증회 및 연장 운행을 통해 시민 수송을 지원할 방침이다.

서울 지하철과 직접 연결해 운행하는 코레일은 1, 3. 4호선에 1일 17회 증회 운행한다. 또 직원 200여명을 역사에 배치해 운행 현황, 시민 불편 사항을 모니터링해 충격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또 시내버스 예비 차량을 투입하는 등 버스 운행을 약 600회 늘려 대체 수송력을 확대한다. 출퇴근 맞춤버스인 다람쥐버스는 출퇴근 시간대 1시간 연장 운행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