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올겨울 몸은 따뜻하게 옷은 가볍게...패션업계, ‘발열’ 제품 경쟁

기사승인 2019.10.15  23:07:26

공유
ad50

올해 가을이 빨리 찾아오면서 이른 추위에 대비한 보온 기능성 의류에 대한 관심도 지난해보다 빨라졌다. 혹한의 환경에서나 요즘과 같이 일교차가 큰 간절기에나 보온을 위해 두터운 옷을 입었을 경우 활동이 불편하거나 멋이 나질 않는 경우가 많다. 이때 가볍고 따뜻한 발열 의류는 최고의 대안이다. 과거 내의 위주로 발열제품이 나왔다면 올해는 더욱 진화한 기능성 소재와 기술혁신을 바탕삼아 유아동복, 교복, 성인복부터 내의, 이너웨어, 아우터(패딩)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품군으로 등장해 ‘간지’를 중시하는 패피들을 파고들고 있다.

사진=BYC 제공

발열 제품의 전통 강자는 내의다. BYC는 2019년형 발열 라이프웨어 ‘보디히트’를 제안했다. 기존 보디히트보다 1.5배 두툼한 원단에 솜털처럼 부드러운 피치기모를 가공해 보온성을 높였다. 크루넥 스타일에 티셔츠 느낌의 편안하고 따뜻한 제품이다. 겉옷에 받쳐입을 수 있는 외의 티셔츠 스타일에 광발열 기능과 흡습속건기능을 갖춘 추동용 스포츠웨어는 우수한 신축성으로 활동성을 높여주며 스포츠와 레저, 실내 라운지웨어로 활용 가능하다. 또한 이너웨어로 가볍게 입을 수 있는 탱크탑과 런닝, 3부 드로즈도 함께 출시했다.

사진=탑텐 제공

SPA브랜드 탑텐의 발열내의 ‘온에어’는 성인에 이어 키즈 라인까지 경쟁력을 높였다. 친환경 섬유 텐셀 모달 코튼은 면보다 뛰어난 흡수력에 통기성을 향상시켜 신체에서 발생하는 자연적인 체열조절 기능을 지원한다. 또한 섬유의 부드러움도 면보다 오랜시간 지속되어 여러 번 세탁 및 건조 후에도 부드러움을 유지시켜 아이들에게 최적의 편안함을 제공한다. ‘온에어’ 키즈는 전국 탑텐키즈 및 탑텐 복합매장, 탑텐몰에서 1+1 프로모션을 통해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사진=K2 제공

아웃도어 브랜드 K2는 충전식 발열패드를 적용해 단계별로 온도조절이 가능한 스마트 발열 패딩 베스트 ‘히트360’을 출시했다. 등판 안감의 수납공간에 발열패드를 넣은 뒤 보조배터리를 연결하는 방식으로 최대 10시간까지 발열이 가능한 스마트 제품이다. 37도부터 최대 50도까지 3단계로 온도 조절이 가능하다. K2는 발열패드를 에너지 전문기업 파루와 공동 개발했다.

발열패드가 들어가는 베스트 안감의 겉면에는 상온보다 온도가 올라가면 색상이 변하는 변온 프린트를 적용해 실제 온도 변화를 디자인 요소로 활용했다. 또한 발열패드 없이도 보온성이 뛰어난 마이크로 볼패딩 충전재를 적용해 겨울철 패딩 베스트로 착장할 수 있다. 한겨울에는 발열패드만 탈착해 보온 방석이나 손난로 등 다용도로 활용 가능하다. 차콜, 그레이, 브릭 총 3가지 색상으로 남성용으로 선보인다.

사진=밀레 제공

밀레는 기능성 원단과 뉴트럴 컬러를 접목시킨 고어텍스 인피니엄 ‘아인 L 다운’을 출시했다. 강력한 방풍∙투습∙보온 기능성 원단으로 쾌적함을 유지하며 신축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일상생활을 포함한 모든 야외활동에서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하며 갑작스런 기온 저하에도 차가운 바람을 차단해 몸을 따뜻하게 지켜준다. 또한 등판 발열 안감을 사용해 열 손실을 최소화하고 보온성을 강화했다. 야상형 롱다운으로 후드는 탈부착이 가능해 비즈니스 웨어로 스타일링할 수 있다.

사진=디자인유나이티드 제공

캐주얼 브랜드 디자인유나이티드는 특수 개발된 나노 케미컬 입자가 태양광을 받으면 서로 충돌하며 자체 발열하는 차세대 충전재 ‘솔라볼’을 내세웠다. 빛이 없는 실내와 야간에는 인체의 원적외선을 증폭시켜 따뜻함을 유지시켜 주며 세탁이 편리하고 가성비가 우수하다. 최근 윤리적 소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추세에서 오리털이나 거위털을 대체하는 ‘착한’ 소재다. 이를 활용해 벤치파카, 하이넥코트, 싱글코트, 스포티브 점퍼, 아동용 벤치파카 등 총 5종으로 구성된 ‘패딩 컬렉션’을 선보였다. 모든 제품은 손쉽게 물세탁이 가능하다. 복원력이 뛰어나 세탁∙건조 후 가볍게 두드려만 주면 제품 고유의 디자인과 형태가 오래도록 유지된다.

사진=안다르 제공

안다르의 ‘에어플라이 구스다운’은 입는 순간 온도가 올라가는 최첨단 발열 원사를 적용했다. 미세 홀로 구성된 이같은 발열 원사와 100% 화이트구스로 보온성을 극대화했다. 400g의 경량으로 입었을 때 무게감이 거의 느껴지지 않고, 러닝 등 액티브한 운동에도 자유로운 움직임이 가능하다. 여성의 곡선을 따라 설계한 시그니처 입체 패턴으로 몸에 최적화된 핏을 선사한다. 재킷과 베스트로 구성됐으며 총 5가지 사이즈, 12개의 컬러 구성으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포켓 속 패커블백이 있어 여행에도 간편하게 들고 다닐 수 있다.

사진=크로커다일레이디 제공

여성복 브랜드 크로커다일레이디는 발열 티셔츠 ‘웜리프레쉬’ 시리즈를 선보인다. 체내의 열이 외부로 빠져나가는 것을 막고 몸에서 발생하는 수분을 흡수, 건조시키는 기능이 우수한 기능성 티셔츠로 얇은 두께에도 뛰어난 보온성을 자랑한다. 자체 개발한 ‘PA-HEAT’ 소재는 열전도율은 낮은 반면 열보존율은 높아 갑작스러운 온도 변화에도 따뜻함을 유지하는 보온 지속력이 탁월하다. 마이크로 아크릴사를 사용해 캐시미어와 유사한 부드러움을 제공해 예민한 피부도 자극없이 착용할 수 있는 점도 특징이다. 해당 시리즈는 크루넥과 터틀넥, 스트라이프 패턴 등 6가지 스타일로 출시됐다.

사진=앤클라인 제공

뉴욕 감성 컨템포러리 브랜드 앤클라인의 ‘레이스 이너 블라우스’는 단순히 안에 입는 옷이 아닌 패셔너블한 아웃웨어로도 활용할 수 있다. 발열 소재인 효성 ‘에어로웜’의 따뜻하고 가벼운 소재로 동절기 보온성을 높였으며 피부와 맞닿는 안쪽의 피치가공 처리로 부드러움과 따뜻함을 더했다. 또한 레이스를 포함한 모든 원단에 라이크라 소재를 적용해 뛰어난 신축성을 자랑한다. 라운드넥과 하이넥 스타일로도 나뉘어 상황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사진=스쿨룩스 제공

학생복 전문 브랜드 스쿨룩스의 신학기 동복은 특수 발열 소재와 다양한 기능을 접목해 보온성을 강화했다. 재킷에 적용한 써모트론 원사는 빛에너지를 열에너지로 변환시켜 발열하는 기능성 제품이다. 스쿨룩스 발열 안감 동복은 재킷 안 온도를 평균 1℃ 이상 높여줘 일반 재킷보다 더 따뜻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블라우스와 와이셔츠에 스트레치 기능이 뛰어난 웜라이트 소재를 사용하고, 바지와 치마에 촉감이 부드러우면서도 우수한 형태 복원력을 갖춘 젠트라 스판 원단을 적용하여 활동성과 보온 기능을 극대화했다.

사진=한세드림 제공

유아동복 기업 한세드림의 모이몰른의 상하세트는 기능성 발열 원사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부드러운 촉감의 원단은 민감한 피부의 아이들도 안심하고 입을 수 있으며 몸에 꼭 맞는 슬림핏과 신축성이 좋은 스트레치 소재로 활동량이 많은 아이들에게도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한다. ‘클립 레비 발열 상하’는 머플러를 두른 토끼 패턴으로 사랑스러운 느낌이 돋보이고, ‘클립 멍이 기모 발열 상하’는 알록달록한 강아지 얼굴 그래픽의 위트 있는 디자인으로 눈길을 끈다. 외출 시 이너웨어로, 실내에서는 생활복으로도 착용할 수 있다. 6개월 영유아부터 6세 아동까지 착용할 수 있는 사이즈로 출시됐다.

사진=제로투세븐 제공

유아동 전문기업 제로투세븐의 패션 브랜드 알로앤루, 알퐁소 역시 기능성 발열내의를 출시했다. 보온성과 단열효과가 뛰어나 가을부터 한겨울까지 따뜻하게 입을 수 있으며 신속한 땀 흡수 기능까지 겸비했다. 특히 싱글스판 소재를 사용해 뛰어난 신축성을 자랑한다. 활동성이 많은 아이들이 장시간 착용해도 편안하기 때문에 실내외 어디서든 제격이다. 알로앤루 ‘스퀘어긴팔 발열 상하복’은 세련된 그레이와 상큼한 옐로 2가지 컬러의 스퀘어 무늬가 돋보인다. 알퐁소 ‘메리도트 발열내의‘는 알록달록한 도트 패턴이 돋보이는 제품으로 민트와 핑크의 2가지 컬러로 출시됐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