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태양의 계절’ 오창석, 하시은 걱정하는 윤소이에 “꼭 너한테 갈 거야”

기사승인 2019.10.15  20:17:05

공유
ad50

오창석이 회장직을 수락하기로 했다.

15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연출 김원용/극본 이은주)에는 조금만 기다려 달라고 부탁하는 오태양(오창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오태양은 혹여나 자신이 회장자리에 앉는 것이 윤시월(윤소이)과의 사이를 또다시 갈라놓는 건 아닌지 걱정했다. 그러나 윤시월은 “최태준이 회장자리에 있으면서 양지의 부실은 눈덩이처럼 커졌어 그걸 바로 잡을 수 있는 건 유월이 너밖에 없어”라고 응원했다.

이에 오태양이 “그럼 우린”이라고 따지자 윤시월은 “우린 그 성을 깨고 다시 바로잡으면 돼”라고 다독였다. 이어 “말했잖아 유월이 너가 양지를 바로 세운 후라고 그리고 덕실씨 말이야 아무래도 좀 이상해”라고 운을 뗐다.

오태양의 침울한 표정에도 윤시월은 “힘들겠지만 너가 좀 봐줘, 아무래도 치료를 아무래도 네가 나보다 더 잘 알거야 덕실씨한테는 유월이 너밖에 없잖아”라고 부탁했다. 오태양은 “나 반드시 너한테 돌아가 그러니까 어디 멀리 갈 생각 말고 힘들어도 내옆에 있어”라고 당부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