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법 in 순다열도' 허재, 김병만과 다른 팀? "방송 중단!"...김병현 트레이드 제안

기사승인 2019.10.11  14:53:22

공유
ad50

허재가 김병만과 다른 팀이 되자 방송 중단을 외쳤다.

사진=SBS '정글의 법칙 in 순다열도' 제공

12일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순다열도’ 편에서는 족장 없이 첫 생존을 하게 된 허재의 험난한 정글라이프가 펼쳐진다.

멤버들은 앞서 선택한 대로 생존해야하는 ‘지정생존’에 임했고 도전 둘째날 아침 선택을 마친 병만족은 두 팀으로 갈라지게 됐다. 이중 허재는 알고 보니 족장과 다른 카드를 뽑아 분리 생존하게 됐고 결국 김병만과 함께 생존할 수 없게 됐다는 청천벽력 소식에 망연자실했다.

첫날부터 후배들의 가방을 대신 들어주고 궂은일도 마다하지 않고 책임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던 허재는 “하늘이 무너지는 것 같다”며 당시 심정을 고백했다. 허재는 “심 잘못 봤다! 팀 바꿔줘!”라며 진담 같은 농담을 던졌다.

그를 지켜보던 김병현은 “그럼 선수 트레이드를 하자. 허재 형님과 족장님이 서로 팀을 바꾸면 되겠다”라며 재치 있는 제안을 했다. 이에 허재는 “방송 중단!”을 외쳐 멤버들의 환호를 받았다. 게다가 첫날부터 크레이피시로 초호화 만찬을 즐긴 허재는 “부자도 망하면 3년은 간다던데”라며 하루아침에 나락으로 떨어진 자신의 모습에 망연자실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글대통령’으로 거듭난 허재와 그를 따라잡는 메이저리거 김병현의 부부 못지않은 환상의 케미는 12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순다열도’에서 공개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