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아이돌라디오’ 지코 “워너원-트리플포지션 ‘캥거루’, 저작권 효자곡”

기사승인 2019.10.10  16:32:51

공유
ad50

지코가 첫 솔로 앨범 홍보에 나섰다.

가수 지코가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 출연해 첫 솔로 앨범을 홍보하고, 작곡·작사가로서의 활동을 되짚었다.

최근 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고 ‘THINKING Part.1’을 발매한 지코는 “데뷔 8년 만에 첫 정규앨범을 발매하게 됐는데 아직 ‘part.2’가 남아서 섣불리 만족하기는 이르다”라며 “‘part.2’는 머지않아 곧이어 나올 예정”이라고 또 한차례의 돌풍을 예고했다.

소문난 ‘차트 헌터’답게 음원 차트를 점령하고 있는 타이틀곡 ‘천둥벌거숭이 (Feat. Jvcki Wai, 염따)’에 관해 지코는 “‘두려움 없이 함부로 덤벙거리거나 날뛰는 사람을 일컫는 말‘이라는 단어의 뜻이 재미있어 곡을 한 번 만들어 봤다”면서, “’Artist’나 ‘말해 Yes Or No(Feat. PENOMECO, The Quiett)’와 같은 대부분의 곡을 단어에서 영감받아 작업했다”고 설명한 뒤 열정적인 라이브 무대를 선보여 상암 MBC 가든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지코는 ‘스스로가 가장 천둥벌거숭이처럼 느껴졌을 때’를 묻는 질문에 “신인 시절 무대에서 떨어본 적이 없었다. 그게 지금 생각하면 너무 신기하다. 지금은 가끔 떤다”고 대답해 모두를 놀라게 하기도 했다.

지코는 블락비의 ‘Very Good’, ‘난리나’, X1의 ‘움직여 (MOVE) (Prod. by ZICO)’를 비롯해 저작권 협회에 127곡을 등록한 작곡가이기도 하다. 그는 “곡 의뢰는 한 달에 두세 개 정도 들어온다. 예전 피처링 제의에 비해서는 적게 들어오는 것 같다”면서 효자곡으로는 워너원-트리플포지션의 ‘캥거루 (Kangaroo) (Prod. ZICO)’를 꼽았다.

무엇보다 지코는 애착이 가는 노래로 ‘SoulMate (Feat. 아이유)’를 언급하며 “오랜 기간 동안 작업했던 곡으로, 내가 생각했던 그림이 전부 구현이 된 곡이라 작곡했던 곡 중 유독 마음에 든다”고 말했다.

덧붙여 지코는 “아이유는 앨범을 들어보면 모든 곡들을 관통하는 하나의 주제가 있다. 그 톤을 유지하면서 처음부터 끝까지 풀어나가는 방식이 부럽다. 작사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뛰어나신 것 같아 본받고 싶다”며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지코는 스페셜 DJ 오마이걸 효정이 작곡한 ‘내꼬해송’, ‘냠냠송’을 듣고 “귀요미송을 넘을 수 있을만한 잠재력”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고, 쑥스러워하면서도 자신만의 스타일로 ‘내꼬해송’을 불러 ‘아이돌력’을 입증했다.

끝으로 “올해 들어 팬들과 조금 소통을 하려고 노력하는 편이다. 팬들의 응원에 힘이 완전 솟는다”면서 팬들을 향한 고마움을 전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MBC 라디오의 아이돌 전문 프로그램 ‘아이돌 라디오’는 매일 새벽 1~2시 MBC 표준 FM(서울·경기 95.9MHz), MBC 라디오 애플리케이션 mini에서 방송된다. 매일 밤 9~10시엔 네이버 브이라이브 애플리케이션(V앱)에서 방송 전 보이는 라디오(주말 제외)로 만나볼 수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