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저세상 텐션 블랙코미디 연극 '나의 장례식' 초연...'오백에삼십' 연출 신작

기사승인 2019.10.10  16:24:36

공유
ad50

대학로 대표 코미디연극 '오백에삼십'을 탄생시킨 박아정 연출의 신작 연극 '나의장례식'이 오는 10월 23일 개막을 앞두고 있다.

극단 ‘훌륭한’의 창단 공연인 연극 ‘나의장례식’은 어리지 않지만 어른이라기엔 어려운 나이인 서른 살 한 남자의 죽음에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죽음 이후의 이야기를 통해 삶을 성찰하게 하며 ​각 인물들의 숨겨진 이야기와 죽음을 통해 알게 된 자신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통해 치유 받지 못한 ‘어른아이’들의 이야기로 관객들의 호응을 얻어낼 예정이다.

박아정 연출은 “일주일이라는 짧은 시간 동안 선보이지만 극단의 창단 공연이라는 점에서 뜻 깊은 의미를 가졌다”라며 “배우 및 전 스탭들이 구슬땀을 흘리며 준비하고 있고 많은 관객들이 공감하고 호응할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극단 훌륭한은 대학로 공연을 이끌어 갈 차세대 배우들과 연출진이 모인 창작공연 극단이다. 창단 공연인 ‘나의장례식’을 시작으로 참신하고 다양한 소재의 연극으로 관객들과 만날 계획이다.

사진=극단 훌륭한 제공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