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름아 부탁해' 윤선우, 김사권 월권에 분노 "이채영 남편이니까 봐준다"

기사승인 2019.09.19  20:42:50

공유
ad50

김사권과 윤선우가 이영은 때문에 멱살을 잡았다.

사진=KBS '여름아 부탁해' 캡처

19일 방송된 KBS1 ‘여름아 부탁해’에서 한준호(김사권)가 왕금희(이영은)와 같이 있는 주상원(윤선우)를 발견하고 화를 냈다.

한준호는 주상원 앞에서 “너 이 자식 뭐 하는 짓이야. 네가 안은 사람 누군지 몰라?”라고 소리쳤다. 주상원은 “금희씨는 내가 사랑하는 사람인데요. 매형이 버린 전처죠. 그래서요?”라고 맞받아쳤다.

어이없는 표정을 지으며 한준호는 “그래서요? 그래 좋아. 둘이 사랑한다 치자. 막말로 니들 사랑 누가 받아줄 거 같아. 충고하는데 정신 차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두 사람은 멱살을 잡고 한판 붙을 기세였다. 주상원은 “그 충고, 정중하게 거절하죠. 우리가 서로 사랑하는 데 무슨 권리로 막겠다는 거죠? 경고하는데 계속 월권하는 거 못 참습니다. 아직까지 제 누나(이채영) 남편이어서 봐줍니다”라고 말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