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시크릿부티크’ 김선아-김태훈, 초호화 결혼식? 버진로드 동상이몽

기사승인 2019.09.19  15:26:48

공유
ad50

김선아-김태훈이 서로 다른 생각을 가진 채 버진로드를 걷는, ‘풍전등화 결혼식’ 현장이 공개됐다.

SBS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연출 박형기/극본 허선희/제작 더스토리웍스)는 재벌기업 데오가(家)의 총수 자리, 국제도시개발 게이트를 둘러싼 독한 레이디들의 파워 게임을 담은 ‘레이디스 누아르’ 드라마.

지난 18일 첫 방송에서는 ‘융천시 국제도시사업’이라는 황금알을 물고 김여옥(장미희)에게 위정혁(김태훈)과의 결혼을 제안하는 제니장(김선아)의 모습이 담겼다. 그러한 제니장을 질투한 위예남(박희본)의 방해로 융천시장 도준섭(김법래)의 마음이 돌아서며 결혼이 무산되는 위기에 처하는 장면이 담겼다.

그러나 위예남 주최 초호화 요트파티에서 벌어진 도준섭 연관 시체유기 사건을 다시 살피는 이현지(고민시) 엄마이자, 경찰 박주현(장영남)이 등장, 위예남의 심복인 오태석(주석태)에 가격을 당하는 장면과 동시에 심각한 표정으로 고민에 빠져있는 제니장의 모습이 교차로 담기는 소름 돋는 엔딩이 펼쳐져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이와 관련 김선아, 김태훈이 데오가 펜로즈 저택 정원에서 처연하면서도 아찔한 결혼식을 펼치는 장면이 포착돼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극중 제니장과 위정혁이 꽃잎이 깔린 버진로드를 팔짱을 낀 채 걸어가고 있는 장면. 하지만 여느 행복한 결혼식과 달리, 두 사람은 기쁨이나 설렘을 찾아볼 수 없는 무미건조한 자태로 의아함을 자아낸다.

제작진 측은 “김선아-김태훈은 가장 행복해야 할 결혼식마저 각자 욕망을 위해 이용하는 제니장-위정혁으로 완벽 빙의, 제작진의 감탄을 자아냈다”며 “‘시크릿 부티크’는 단 2회 만에 결혼식을 진행하는 등 초고속 스토리를 이어간다. 일생일대의 배팅을 건 제니장의 이야기로 높아진 긴장감을 선사할 ‘시크릿 부티크’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UHD로 제작되어 송출되는 SBS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 2회는 19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SBS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