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오비맥주, ‘음주운전 타파’ 공모전 수상작 지하철역 전시

기사승인 2019.09.17  02:20:55

공유
ad38
ad48

살인행위와 다름없는 음주운전의 경각심이 날로 높아지는 가운데 국내 대표 주류기업 오비맥주가 ‘음주운전 타파 차량 스티커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를 지하철에서 진행해 눈길을 끈다. 건전한 음주문화 정착을 위한 캠페인의 일환이다.

9호선 주요 5개 역에 공모전 수상작을 전시해 일반 시민과 지하철 승객들에게 음주운전 근절 메시지를 전파한다. 봉은사역(9월 3~10일)을 시작으로 선정릉역(16~23일), 종합운동장역(23~30일), 석촌역(30일~10월 7일), 올림픽공원역(7~14일)에서 순차적으로 전시한다.

전시 작품은 ‘제2윤창호법(개정 도로교통법)’ 시행 한 달을 맞아 상습적으로 행해지는 음주운전의 폐해를 알리고 위험한 습관을 타파하고자 오비맥주와 도로교통공단이 함께 개최한 ‘음주운전 타파 차량 스티커 공모전’ 수상작이다.

음주를 상징하는 병따개와 운전을 대표하는 자동차 키를 대비해 ‘딱 하나만 잡으세요’라고 재치 있게 표현한 작품을 포함해 ‘한 잔은 괜찮아, 한잔도 안돼요’ ‘음주운전에 녹색불은 없습니다’ ‘STOP! 한잔 술도 음주운전!’ ‘혈중 알코올 0%만 몰 수 있어요’ 등 음주운전을 경고하는 총 11개 수상작이 시민과 만난다.

공모전은 지난 7월 25일부터 8월 21일까지 약 한 달간 실시됐으며 총 1191개의 차량 스티커 작품이 출품된 가운데 전문가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작을 선정했다.

사진=오비맥주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