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명계남, 홍종현 기자회견 충격? 쓰러진 채 발견 ‘강성연 경악’

기사승인 2019.09.15  20:10:44

공유
ad50

명계남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15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연출 김종창/극본 조정선)에는 한태주(홍종현) 기자회견에 충격을 받아 쓰러진 한종수(명계남)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나혜미(강성연)는 왜 집에서 버티는 거냐며 강미리(김소연)을 향해 길길이 뛰었다. 그러나 강미리른 “회장님이 태주씨 아버지니까요”라며 “태주씨가 저한테 프러포즈할 때 자기는 회사가 아닌 가족을 원한다고 했습니다”라고 전했다.

그런 아들이 기자회견을 하냐는 나혜미의 말에 강미리는 “아버지께서 계속 한성의 총수로 계시면 어머니께서는 아버님을 남편이 아니라, 한성의 회장으로 필요로하시는 거니까요”라며 그녀의 뻔한 속내를 지적했다.

강미리는 박선자(김해숙)를 돌보겠다며 집을 나섰고, 나혜미는 이대로 당할 수 없다며 한종수의 방문을 박차고 들어갔다. 하지만 기자회견에 충격을 받은 한종수는 자리에서 쓰러진 채 발견됐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