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달리는 노래방' 차오루 "결혼 못할까 걱정...따뜻한 말 한 마디면 OK"

기사승인 2019.09.12  20:13:25

공유
ad38
ad48

차오루가 고민을 밝혔다.

사진=KBS2TV '달리는 노래방' 방송 캡처

12일 오후 방송된 KBS2TV 추석 특집 예능 프로그램인 '달리는 노래방'에서는 두 번째 행선지로 광주 펭귄마을로 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추석 특집 '달리는 노래방'은 유세윤, 붐, 차오루가 노래방 기기와 푸짐한 선물을 싣고 어디든 달려가는 ‘씽sing카’를 타고 전국 방방곡곡에서 시민들과 함께하는 신개념 음악 리얼 버라이어티. 무조건 노래를 잘 해야만 하는 기존 음악 프로그램과는 달리 MC들이 부른 노래 점수(딱점)와 같기만 하다면 ‘대박 상품’을 받을 수 있는 새로운 포맷의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날 펭귄마을에선 자신감 넘치는 한 아버지가 등장했다. 그는 열심히 불렀지만 딱점을 맞추지는 못했고 아내를 향해 "사랑해줘서 고맙다"는 내용의 영상편지를 보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에 차오루는 "나도 나중에 이렇게 고마울 줄 아는 남편을 찾았으면 좋겠다"면서 "여자는 많은 게 필요 없고 따뜻한 말 한 마디면 감동받는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차오루는 "시집 못 갈까봐 걱정이다"라고 고민을 전했고 아버지는 "자기 짝은 꼭 있다. 결혼할 수 있다"고 응원했다.

에디터 양수복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