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윤종신 '라스' 끝인사 "12년동안 감사했다, 새로운 이야기·음악으로 돌아올 것"

기사승인 2019.09.12  01:04:04

공유
ad38
ad48

윤종신이 12년동안 진행한 '라디오스타' 끝인사를 전했다.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장항준, 유세윤, 김이나, 박재정이 출연해 '윤따의 밤' 특집으로 진행됐다.

이날 마지막에는 윤종신의 하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다가 윤종신이 "이 방송 나가고도 몇 주 더 있다"고 하자 김구라는 "9월말까지 방송에 나오지? 언제가는거야 도대체"라고 받아쳤다. 이에 김국진은 "결국에 안간다에 한표"라며 재치를 선보였다.

윤종신은 "라스' 처음부터 말도 많고 탈도 많은게 그게 제 동력이었다. 그 힘으로 반성도 많이 했다. 12년동안 저의 이야기에 공감해주시고 웃어주셔서 감사하다. 제 노래로 조금 더 여러가지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사람이 되서 돌아오겠다"고 인사를 전했다.

그는 "늘 하던 '다음주에 만나요 제발'을 할 수 없는 날이 왔다. 저는 돌아오면 만나요 제발"이라며 마쳤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