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이돌라디오’ 셀럽파이브 김신영 “우리가 질릴 때까지 한다”

기사승인 2019.09.11  13:15:22

공유
ad38
ad48

청순돌 셀럽파이브가 ‘아이돌 라디오’에 출연했다.

비투비 정일훈이 진행하는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 셀럽파이브가 출연, 막강한 입담과 다재다능한 ‘아이돌력’을 과시했다.

김신영은 신곡 ‘안 본 눈 삽니다 (Narr. 설현)’를 “사랑하는 사람의 바람피우는 장면을 ‘안 본 눈 삽니다’라고 하는 청순하고 아련한 곡”이라고 소개했다. 작사에 직접 참여했다는 김신영은 “(가사 내용이) 경험담”이라며 AOA 설현의 ‘내 돈 갚아’라는 내레이션 부분의 정확한 금액에 대해서는 “돈백까지는 아니다. 톨게이트 비용 정도. 이젠 좋은 추억으로 생각한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뮤직비디오를 직접 촬영, 연출한 송은이는 “초 저예산으로 촬영한 것”을이라며 “서울숲 곤충 식물원 대관료 4만 3천 원, 물값, 주차비, 간식비. 그중에 가장 많이 나온 건 간식비로 7만 7천 원이다. 쪽갈비를 못 시킨 게 한”이라고 솔직하게 털어놓기도 했다.

송은이는 “이제 물러설 수 없다. 우리를 보고 많은 분들이 힘을 얻고 있고 우리의 도전에 박수를 보내고 있기 때문에 그만하라고 할 때까지 하려 한다”고 마음을 다잡았다. 김신영은 “우리가 질릴 때 그만하지, 누가 그만하라고 한다고 그만하지 않겠다”며 당찬 포부를 보여줬다.

또 김신영이 “일단은 한국에서 크게 한 방 하고, 중국·미국·멕시코에서 글로벌적으로 크게 한 방 날리겠다”고 너스레를 떨자, 송은이는 “크게 한 방을 날리겠다는 말은 매번 노래를 낼 때마다 많은 사랑을 받고 싶다는 것으로 포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오마이걸 효정과 비니가 응원차 현장에 깜짝 방문해 셀럽파이브와의 훈훈한 우정을 입증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