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진화, 함소원 자매 뒷담화? 손윗동서 동병상련 “고생 많아요”

기사승인 2019.09.10  23:30:56

공유
ad50

진화가 손윗동서와 함소원 자매에 대해 이야기를 했다.

10일 방송된 TV CHOSUN ‘아내의 맛’에는 손윗동서와 함소원과 처형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게 되는 진화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 CHOSUN

진화는 이날 함소원과 함께 처가를 방문하게 됐다. 불편한 자세로 오랫동안 전을 굽는 장모님이 마음에 걸린 진화는 “엄마 앉으세요”라고 말했다. 하지만 장모는 “이거 타요”라며 꿋꿋하게 음식을 해나갔다.

장모가 자리를 비우고 둘만 남게되자 손윗동서는 “처제 뭐가 맘에 들어서 결혼했어?”라고 물었다. 진화는 되레 “힘들어요?”라고 엉뚱한 질문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지켜보던 박명수는 “솔직히 한국어 못 알아들은 척 할 때도 있었죠?”라고 물었고, 진화는 “네”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손윗동서는 “우리 집사람도 처제랑 성격이 비슷해 책임감도 있고”라며 함소원 자매를 칭찬하는 듯 싶었다. 그러나 “근데 결혼을 하니까 좀 무서워”라고 고백했다. 진화는 동질감을 느낀 듯 “형부도 고생 많아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