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여름아부탁해’ 이채영, 김기리에 윤선우 미행 지시 “못 만나게 막아”

기사승인 2019.09.10  20:38:56

공유
ad38
ad48

이채영이 윤선우를 미행하게 만들었다.

10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여름아부탁해’(연출 성준해/극본 구지원)에는 오대성(김기리)에게 주상원(윤선우)을 미행하라고 시키는 주상미(이채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왕금희(이영은)는 주상원의 아들이 여름이라는 걸 꿈에도 모른채, 보육원 원장님과 함께 그를 걱정하고 있었다. 주상원은 같은 시기에 입양된 아이들 중 ‘김지석’을 찾기 시작했다. 그가 알고 있는 아들의 이름이 김지석이었기 때문.

하지만 “보육원 아이들 중에 김지석이라는 아이는 없는데요”라는 답변만 돌아왔다. 주상원은 “없다구요? 없는 게 확실해요?”라고 애를 태우는 눈치를 보였다. 그러나 이 시간, 주상미는 오대성과 만나고 있었다.

오대성이 왕금희(이영은)의 아들과 주상원이 무슨 관계냐는 말에 주상미는 “여름이 내 동생 아들이야”라고 말했다. 주상미는 핏줄까지 포기하는 이유가 뭐냐고 묻자 “여름이가 자기 아들인 거 알면, 금희랑 여름이 책임지겠다고 할 게 뻔하니까”라고 털어놨다.

이어 오대성에게 “내 동생 결혼할 때까지만 결혼하면 여름이 존재 밝히고 소송해서 데려올거야”라며 “이대로 자기 아이 찾는거 포기할 애 아니니까 계속 뒤쫓으면서 여름이 못 찾게 막아”라고 지시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