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현장] ‘배가본드’ 유인식 PD “배수지 캐스팅 화룡정점, 노동강도 높은 작품”

기사승인 2019.09.10  16:02:22

공유
ad38
ad48

유인식 PD가 캐스팅 비화를 전했다.

10일 신도림 씨네Q에서 SBS 금토드라마 ‘배가본드’(극본 장영철, 정경순/연출 유인식/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유인식 PD, 이길복 촬영감독이 함께했다.

사진=SBS

이승기, 배수지 두 배우의 캐스팅 비화를 묻는 말에 유인식 PD는 “이승기씨가 특전사를 다녀온 후에 군대이야기를 여기저기서 많이 한 걸로 안다. 군에 있을 때부터 액션드라마를 준비하고 있는데 같이 해보지 않겠냐고 이야기를 했었다. 이승기씨도 너무 좋다고는 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하지만) 이런 대작은 성사되기까지 일이 많기 마련이기 때문에 ‘됐으면 좋겠다’는 바람만 가지고 있었는데 그게 성사된 케이스”라며 “여기에 화룡정점을 찍어준 건 수지씨다. 여배우로서는 액션도 많이 해야하고, 피곤하기도 하고 아주 예쁘게만 보일 수는 없는 역할이지 않나. 말하자면 노동강도가 굉장히 센데 수지씨가 이런 첩보액션 장르를 한번 해보고 싶었던 모양이다. 재밌겠다고 응해줘서 프로젝트가 날개를 달 수 있었다”라고 밝혔다.

더불어 이승기, 배수지를 비롯해 타 출연진들에 대해서는 “한 드라마에 한 분 계시기 어려운 끝판왕들이 자리에 앉아계신걸 보고 연출로서 인복이 극에 달한 캐스팅이라고 봤다”라고 말했다.

한편 SBS ‘배가본드’는 오는 20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