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나경원, 아들 논문 청탁 논란에 “물타기성 의혹제기에 강한 유감”

기사승인 2019.09.10  12:44:49

공유
ad38
ad48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아들의 논문 제1저자 등재 특혜 의혹에 대해 반박했다.

10일 나경원 원내대표가 아들 김씨가 고등학생 시절 참여한 논문의 제1저자로 등재돼 특혜 의혹을 받는데 대해 해명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입장문을 통해 “아이는 당시 논문을 작성한 바가 없다”라며 “사실과 다른 물타기성 의혹제기를 하는데 대해 강한 유감을 표하며, 이는 아이에 대한 명백한 명예훼손이므로 허위사실을 보도할 경우 법적조치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CBS노컷뉴스 단독 보도에 따르면 나경원 원내대표 아들이 저자로 이름을 올린 논문의 교신저자인 윤형진 서울대학교 의대 교수는 이메일 인터뷰를 통해 “김모 학생(나경원 원내대표 아들)이 미국 뉴햄프셔에서 개최되는 과학경진대회에 참여하고 싶은데, 이를 위한 연구를 도와줄 수 있느냐는 연락을, 평소 친분이 있던 나경원 의원으로부터 받았다”라고 전했다.

또 “학생은 여름방학 기간이던 2014년 7월 중순부터 8월 초까지 저희 실험실에 출석해 연구를 수행했다”라며 “비교적 간단한 실험연구였고, 실제 학생은 스스로 데이터 수집과 분석 등을 수행했다“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이 결과를 과학경진대회에 출품,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이후 학술의회에 포스터 발표까지 하게 됐다고 말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