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해투4' 유재석X남희석, 신인시절 일화부터 미담 대방출...조남지대, 티격태격 폭소탄

기사승인 2019.08.30  07:27:49

공유
ad38
ad48

‘해피투게더4’ 웃음 사냥꾼들이 제대로 활약했다.

29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남희석, 남창희, 이진호, 이상훈, 이수지가 출연한 ‘어떻게 웃길 것인가’ 특집으로 꾸며졌다. 대한민국 대표 웃음 사냥꾼들이 한자리에 모인 만큼 쉴 새 없는 웃음이 터져 나오는 회차였다.

특히 ‘해투4’ MC 유재석과 동기인 남희석이 털어놓은 두 사람의 신인시절 일화들은 큰 웃음과 함께 뭉클함도 선사했다. 공연 중 몸에 불이 붙어도 큰 소리조차 낼 수 없고, 리어카를 밀어주고 끌어주며 이사를 하던 신인 개그맨이 후배들에게 존경받는 든든한 정신적 지주로 성장하기까지의 과정이 그려지며 감동을 안긴 것.

힘든 시절을 겪었던 남희석과 유재석은 현재 힘든 후배들을 끌어주는데도 열심이다. 후배들의 경조사를 물심양면으로 챙기는 것은 물론 처음 만나는 후배에게도 용돈을 준 두 사람의 일화가 스튜디오와 함께 TV 앞 시청자들의 마음도 훈훈하게 물들였다. 남희석과 유재석이 왜 후배들의 존경을 받는 정신적 지주인지 확인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

그런가 하면 두 사람의 사랑을 받는 ‘해투4’의 또 다른 MC 조세호도 최근 수입이 높아지며 많이 베푼다는 제보가 쏟아져 나왔다. 그러나 조세호는 다른 미담 속 주인공과 달리 산 뒤에 영수증을 펄럭이며 생색을 낸다는 것이 밝혀지며 야유를 들었다. 돈을 쓰고도 좋은 소리를 못 듣는 조세호의 억울한 일화들이 연이어 펼쳐지며 큰 웃음을 빵빵 터뜨렸다.

최근 조남지대로 활동 중인 조세호와 남창희의 티격태격 케미도 웃음 포인트였다. ‘뮤직뱅크’에 나온 두 사람의 무대에 ‘수요 없는 공급’이라는 댓글이 달렸던 사연부터 허구한 날 싸우는 조세호의 남창희에 대한 증언이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사소한 일로도 버럭 화를 내며 싸우다가도 마지막엔 “너가 없었으면 지금의 나는 없었어”하고 말하는 두 사람의 우정이 시청자의 배꼽을 스틸했다.

이와 함께 출연진의 다양한 재능이 방송을 꽉꽉 채웠다. 최근 사우나를 다니며 아주머니 친구들이 많아졌다는 이수지는 완벽한 사우나 아줌마 성대모사로 모두를 뒤집어 놨다. 이어 특유의 연기력으로 ‘캠핑클럽’의 핑클과 김고은까지 ‘해투4’로 소환하며 웃음을 선사했다.

피규어 수집을 주제로 유튜버로 활동 중인 이상훈은 있지, 청하, 방탄소년단의 무대를 재해석한 무대로 모두를 놀라게 했으며 이진호는 조세호 저격수로 활약한 것에 더해 매미 개인기로 재미를 더했다. 마지막에는 조남지대가 ‘거기 지금 어디야’ 라이브 무대까지 선보이며 그야말로 웃다 지쳐 잠드는 행복한 목요일 밤을 완성했다. 매주 목요일 밤 11시10분 방송.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4’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