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매운맛 열풍! 식품업계, 강렬한 ’辛맛‘으로 소비자 홀릭

기사승인 2019.08.30  00:40:56

공유
ad38
ad48

한국적인 매운맛부터 중국의 마라맛까지 식품업계에서 매운 음식 열풍이 그 맛처럼 뜨겁다. 매콤함이 스트레스 해소와 더불어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된다는 속설과 함께 자극적이고 중독적인 맛을 찾는 젊은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기 때문이다. 이에 업계에서는 가을까지도 한동안 매운 음식 붐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하며 관련 제품들을 속속 선보이고 있다.

사진=KFC, 죠스떡볶이, 오리온, 굽네치킨 제공

KFC는 최근 새로운 치킨 라인업으로 ‘핫칠리씨치킨’을 선보였다. 처음 먹는 순간 입안 가득 차는 깊은 감칠맛과 먹을수록 혀를 자극하는 고추씨의 화끈함을 느낄 수 있다. 2개월 동안 한정으로 선보이고 있으며 지난 27일 출시 직후부터 맵고 화끈한 맛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의 입맛을 빠르게 사로잡고 있다.

죠스떡볶이는 11번가와 공동기획한 HMR(가정간편식) 신제품 ‘매워죠스’와 ‘마라죠스’ 세트를 출시했다. ‘매워죠스’는 기존 죠스떡볶이보다 11배 매운맛을 느낄 수 있으며 ‘마라죠스’는 특제 마라소스로 풍미를 더한 제품이다.

오리온은 최근 마라를 접목한 ‘오징어땅콩 마라맛’ ‘도도한나쵸 마라맛’ 2종을 동시에 출시했다. ‘오징어땅콩 마라맛’은 고소한 땅콩과 마라 특유의 얼얼한 맛이, ‘도도한나쵸 마라맛’은 멕시코풍의 고소한 나초에 화끈한 마라맛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굽네치킨 역시 얼얼한 매운맛을 자랑하는 ‘굽네 마라 볼케이노’를 선보였다. 볼케이노 소스 베이스에 마라의 풍미를 담은 특제 마라소스를 발라 맛있게 구워낸 것으로, 굽네소스의 매운 맛과 사천 마라의 얼얼하고 매운맛이 만나 차별화된 맛을 선사한다.

사진=도드람양돈농협 제공

도드람양돈농협의 ‘도드람 곱창·막창 세트’는 도드람 불곱창 250g 9팩과 도드람 불막창 250g 2팩으로 1인가구는 물론 일반 가정에서도 푸짐하게 즐길 수 있다. 국내 최초 HACCP 인증 부산물 전문 가공장인 도드람에프씨에서 원재료를 수급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다. 국내산 도드람한돈을 사용하고 참숯 직화 방식을 적용, 불맛과 화끈한 맛이 살아 있다. 개별포장으로 구성돼 소분할 필요 없이 전자레인지에 데우거나 후라이팬에 볶아 간편하게 섭취 가능하다.

사진=봉구비어 제공

봉구비어는 ‘봉구통닭’ 신메뉴 2종을 선보였다. ‘봉구빨간통닭’은 신선한 국내산 생닭을 튀겨 매콤하고 달콤한 특제 양념소스와 어우러져 맵단맵단의 매력이 돋보인다. 부담없이 즐길 수 있도록 한 마리에 9900원에 즐길 수 있다. 봉구마늘통닭은 매콤달콤한 양념과 마늘 특유의 알싸함이 통닭의 느끼함을 잡아준다. 가격 1만900원.

사진=굽네몰 제공

굽네몰이 새롭게 내놓은 ‘굽네 순닭다리살 구이 매콤갈비맛’은 한국인이 좋아하는 고추장 베이스의 화끈하게 매운맛 굽네 볼케이노 소스에 부드럽고 은은한 단맛을 더한 ‘단맵단맵(단맛+매콤한맛)’의 환상 케미를 느낄 수 있다. 평소 자극적인 매운맛을 선호하지 않는 소비자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