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미스터 기간제’ 이준영, 분노한 윤균상 도발...옥상추락 한소은 생사는?

기사승인 2019.08.29  17:57:38

공유
ad38
ad48

‘미스터 기간제’ 기강제(윤균상)가 격분한 채 유범진(이준영)의 멱살을 잡아챘다.

OCN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 13화 엔딩은 옥상에서 추락하는 한태라(한소은)를 가만히 응시하는 유범진의 섬뜩한 모습이 담겨 강렬한 충격을 선사했다. 특히 유범진의 알리바이를 깰 수 있는 유일한 인물인 한태라가 사망 위기에 놓이자 시청자들의 긴장감은 극에 달했다.

이런 가운데 일촉즉발 상황을 맞은 기강제와 유범진의 대치 모습이 공개돼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기강제는 비릿한 미소를 짓는 유범진을 향해 당장이라도 주먹을 날릴 것처럼 분노 가득한 멱살잡이를 하고 있다. 벌개진 눈과 핏대가 선 목이 그가 얼마나 분노했는지를 보여준다.

분노한 기강제를 도발하는 유범진의 모습에서는 섬뜩한 광기가 전해진다. 기강제에게 멱살을 잡힌 채 슬픈 눈으로 웃는 모순적인 모습을 보여 오히려 보는 이들을 긴장케 한다. 그동안 모범생으로 완벽하게 위장한 뒤 온갖 끔찍한 행동을 저질러온 유범진이 기강제와 격렬하게 대립하며 자신의 진짜 모습을 드러내는 것으로, 자신의 뜻대로 흘러가지 않는 상황에 폭주하는 것은 아닐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와 함께 정수아 살인사건 당일 유범준의 석연치 않은 알리바이를 아는 유일한 인물이자 유범준과의 데이트를 위해 나들이에 나섰던 한태라가 건물 옥상에서 추락하게 된 배경과 한태라의 생사 여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제작진은 “한소은으로 인해 천명고도 술렁이기 시작한다. 윤균상은 이준영에 대한 의심과 추측에서 확신으로 가는 단서를 얻게 된다. 오늘 방송에서 더욱 치열해지는 윤균상과 이준영의 대립, 이를 통해 드러날 이준영의 본 모습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14화는 오늘(29일) 밤 11시 방송된다.

사진= OCN ‘미스터 기간제’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